Magazine > Record & DVD
데이비드 스턴/오페라 푸오코의 J.C. 바흐 오페라 ‘자나이다’
글 유형종 1/1/2014 |   지면 발행 ( 2014년 1월호 - 전체 보기 )


▲ 세라 허시코비츠(자나이다)/샹탈 상통 (로셀라네)/비니나 상토니(오시라)/마리나 데 리소(타마세)/ 데이비드 스턴(지휘)/ 오페라 푸오코 Zig-zag Territoires ZZT312 (2CD, DDD) ★★★★

바흐의 막내아들인 요한 크리스티안 바흐는 밀라노에서 공부해서 ‘밀라노의 바흐’로, 또는 런던에서 활동해서 ‘런던의 바흐’로 불린다. 부친과는 전혀 다른 이탈리아의 새로운 스타일로 작곡했으며, 특히 건반음악은 모차르트에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밀라노에서 공부한 경력으로 짐작할 수 있듯 그는 헨델의 뒤를 이어 런던의 극장을 위한 오페라를 많이 작곡했다. ‘자나이다’는 1763년 초연된 작품으로 악보가 분실된 것으로 추정되었으나 최근 미국 악보 컬렉터 소장품에서 발견되면서 오페라 푸오코를 이끄는 데이비드 스턴이 여러 극장의 무대에 올리고 있다. 이 작품은 바로크 오페라 세리아 양식의 공식에 따라 페르시아와 터키의 전쟁과 화평을 배경으로 복잡한 남녀 구도를 담고 있다. 그런데 오페라 세리아 특유의 복잡하고 어렵기 그지없는 아리아는 드문 대신 아기자기한 편이다. 이미 계몽주의 시대에 접어들었음을 알리는 것이다. 모차르트가 10대 시절 작곡한 오페라 세리아들과 비슷한 분위기라 할까? 타이틀롤을 부른 세라 허시코비츠의 첫 레코딩이지만 깔끔하고 정확한 노래가 인상적이다. 헨델의 드라마틱한 세리아에 익숙해진 귀에는 좀 밋밋하게 들릴 것이다. 유형종


copyright ©월간객석/Auditoriu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태그 :        
이전 페이지 분류: Record & DVD 2014년 1월호
[Record & DVD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4-01-01)  블라도 페를레무테르 님버스 레코딩
(2014-01-01)  안네 조피 무터/호네크의 드보르자크 바이올린 협주곡 외
(2014-01-01)  정명훈/서울시향의 베토벤 교향곡 9번 ‘합창’
(2014-01-01)  이설리스/하딩의 드보르자크 협주곡 A장조와 B단조
(2014-01-01)  네트렙코 흐보로스톱스키의 모스크바 붉은 광장 콘서트 실황
[관련기사]
슈타트펠트의 바흐 ‘영국 모음곡’ 1·2·3번 외 (2014-01-01)
제러미 뎅크의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 (2014-01-01)
슈투트가르트 체임버 오케스트라의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 (2013-06-01)
헤레베헤/콜레기움 보칼레 겐트의 바흐 라이프치히 칸타타들 (2013-05-01)
홉킨슨 스미스의 바흐 무반주 첼로 모음곡 편곡반 (2013-05-01)
조르디 사발의 바흐 ‘B단조 미사’ (2013-04-01)
Volume 선택:
2017년 9월호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드보르자크 연가곡과 현악 4중주 ‘사이프…
누가 브람스의 실내악곡이 어렵다고 말하…
구스타보 두다멜(1)
슈타트펠트의 바흐 ‘영국 모음곡’ 1·2…
마르쿠스 슈토크하우젠(트럼펫)/크리스토…
텔덱 컬렉션
파비오 비온디/ 에우로파 갈란테의 ‘키아…
야사 하이페츠의 생상스 ‘서주와 론도 카…
라 페니체 극장의 베르디 ‘오텔로’ 두칼…
사이먼 래틀과 베를린 필하모닉 오케스트…

(주)객석컴퍼니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7길 12   백상빌딩12층 '월간객석'   |   T. 02)3672-3002   (구독문의: 02)747-2115)   F. 02)747-2116
대표 : 김기태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기태   |   사업자등록번호:101-86-84423   |   통신판매업신고 제01-2602호